상단여백
성령의 은총으로 오직 겸손의 삶을/부활 제5주간 월요일
늘벗 2019-05-20 06:20:36 | 조회: 130
첨부 : 1.jpg (990661 Byte)

부부는 서로 닮는단다. 금슬이 좋은 부부일수록 더 닮는다나. 사랑하는 이에게 원하는 것은 다 해 주고 싶어 늘 함께 있기에. 사랑하는 이가 기뻐하면 함께 기쁘고, 아파하면 그 고통이 같이 느껴지는 것이 사랑하는 이들의 마음일 게다. 그러니 사랑하는 이끼리 서로 닮을 수밖에. 따라서 우리가 예수님을 정말 사랑하면 우리도 예수님을 닮는다. 그분께서 좋아하시는 것을 하게 되고 그분께서 싫어하시는 것은 피하게 되니까.

예수님은 말씀하셨다. “내 계명을 지키는 이야말로 나를 사랑하는 이다. 나를 사랑하는 이는 내 아버지께 사랑을 받을 것이다. 그리고 나도 그를 사랑하고 그에게 나를 드러내겠다.” 어떤 이가 ‘저희에게는 드러내시고 세상에는 드러내지 않으시겠다는 까닭은?’이라는 물음에 예수님은 이르셨다. “나를 사랑하면 내 말을 지킬 것이고 나의 보호자를 사랑한다. 그러면 아버지께서 그를 사랑하시고, 우리도 그와 함께 살리라.”(요한 14,23 참조)

예수님의 계명을 지키느냐 않느냐 하는 것보다도 더 중요한 건, 그분을 얼마나 사랑하느냐는 거다. 진정으로 예수님을 사랑하는 이는 예수님께서 주신 계명을 자연스럽게 지킨다. 그러나 아무리 계명을 잘 지켜도 예수님을 사랑하지 않으면 계명에 얽매인 노예 생활이나 다름없다. 사랑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 들어가 있는 모습이다. 우리의 마음을 예수님께 깊이 뿌리내린다면 사랑으로 그 열매가 맺힐 것이며 그 사랑에 맞추어 생각하고 행동할 것이리라. 그것이 예수님께서 주신 계명을 지키는 일일 게다.

그러니 사랑의 실천은 하느님을 섬기고 이웃과 함께하는 행위와 같다. 예수님은 하느님 아버지께서 ‘보호자’, 곧 우리에게 모든 것을 가르치시고 주님의 말씀을 모두 기억하게 해 주실 ‘성령’을 보내 주실 것이라 하신다. 주님의 성령께서 오시면 우리의 모든 의심은 사라지고 진리가 드러날 것이며, 그분 말씀을 통하여 지혜를 얻게 될 게다.

그러면 세상 살아가는 데 필요한 지혜로 진정 우리가 청해 얻어야 할 것은? 물론 지혜의 은사가 제각각 다를 수 있다. 가장 중요한 건 예수님 말씀만이 진리임을 아는 것일 게다. 그러니 ‘내 계명을 받아 지키는 이야말로 나를 사랑하는 이다.’라는 그분 말씀을 언제나 되새겨야 하리라. 그래야만 그 도움으로 우리가 그분을 닮을 것이리라.

사람은 자고로 인정과 칭찬으로 산다. 누구에게 사랑받고 존중받을 때 자존감이 생긴다. 그렇지만 이런 사랑과 신뢰와는 달리, 허영과 위선은 우리 안의 ‘거짓된 자아’가 ‘참된 자아’를 삼켜 버리는 죄를 낳는다. 사랑은 머리가 아니라 가슴으로 상대방의 말을 듣고, 새기며, 지켜 줄 때 자란다. 예수님 말씀을 기억하고 그대로 살려면, 우리는 성령의 은총을 얻으리라.

이렇게 사랑의 계명을 지키는 이만 그 성령을 받는다. 예수님께서는 당신 이름으로 오시는 성령께서 당신을 알게 해 주시리라고 말씀하신다. 사랑하면 성령을 받고, 그것을 받으면 그분을 알게 되는 것이란다. 그리하여 사랑이신 하느님을 알려면 사랑의 계명을 지키는 수밖에. 따라서 믿는 우리이기에, 성령께서 우리의 이기적 본성을 치유하시고 사랑하는 능력을 되살려 주시도록 늘 기도와 묵상으로 청하자. 그러면 우쭐대지 않고 오히려 겸손으로 자신을 낮출게다.

2019-05-20 06:20:36
183.xxx.xxx.155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10882 하양 도라지 ! 장미 언덕 - 2019-08-19 1
10881 <일본의 충격적인 방사능 먹거리> 바닥사람 - 2019-08-19 5
10880 영적으로 가난한 이가 되어야만/연중 제20주간 월요일 늘벗 2019-08-19 9
10879 산어리표범나비 ! 장미 언덕 - 2019-08-18 4
10878 <조국 4대 의혹 검증 완료> 바닥사람 - 2019-08-18 248
10877 내 안에 불을 지펴 세상의 변화를/연중 제20주일 다해 늘벗 2019-08-18 10
10876 아기 새 물 ! 장미 언덕 - 2019-08-17 4
10875 <대한민국 정부의 반격!!> 바닥사람 - 2019-08-17 219
10874 마음을 비운 겸손한 이만이 하늘 나라에/연중 제19주간 토요일 늘벗 2019-08-17 18
10873 열매 바람 ! 장미 언덕 - 2019-08-16 6
10872 <일본산 수입식품 방사능 검출> 바닥사람 - 2019-08-16 215
10871 가정은 가장 기초적인 사랑의 공동체/연중 제19주간 금요일 늘벗 2019-08-16 20
10870 노랑 장미 ! 장미 언덕 - 2019-08-15 5
10869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바닥사람 - 2019-08-15 195
10868 우리도 성모님처럼 하늘에 오를 수 있도록/성모 승천 대축일 늘벗 2019-08-15 22
10867 매미 노래 ! 장미 언덕 - 2019-08-14 5
10866 <밀정은 아직 존재합니다> 바닥사람 - 2019-08-14 233
10865 용서와 애정을 쏟는다면/연중 제19주간 수요일 늘벗 2019-08-14 27
10864 수련화 ! 장미 언덕 - 2019-08-13 5
10863 <가장 오래된 '독도 수호' 영상> 바닥사람 - 2019-08-13 162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