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통 공지
텔레그램 채널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앞으로 <가톨릭뉴스 지금여기>를 텔레그램(Telegram)에서도 만나실 수 있습니다.

<가톨릭뉴스 지금여기>는 최근 새로 만든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매일 독자 여러분께 엄선한 기사와 칼럼을 보내 드립니다.

   
▲ MS 윈도우즈용 텔레그램에서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채널을 검색한 모습. (사진 출처 = 텔레그램 앱 화면 갈무리)

텔레그램에서 <가톨릭뉴스 지금여기>의 소식을 받으려면 ‘catholicnews’를 검색하거나, https://t.me/catholicnews에 접속한 뒤 ‘채널 입장’을 누르시면 됩니다.

텔레그램 채널은 일방향 소통 도구이므로, 독자 입장에서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채널에 바로 답장하실 수는 없습니다.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채널 관리자에게 의견을 보내거나 제보하려면 텔레그램 아이디 @ferti1969 또는 메일 fertix@catholicnews.co.kr로 보내시면 됩니다.

아이폰에서 접속이 어려울 경우 사파리 웹브라우저를 이용해 주세요.

텔레그램은 ‘사생활 보호’를 강조하는 모바일 중심의 인터넷 메신저입니다. 아래 주소에서 무료로 받아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최신 버전 사용을 권장합니다.

- 데스크톱 컴퓨터 : https://desktop.telegram.org
-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PC : https://telegram.org/dl/android
- 아이폰 또는 아이패드 : https://telegram.org/dl/ios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http://www.catholicnews.co.kr>

<저작권자 ©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