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회
세월호참사 5주기 미사, 전국 곳곳 봉헌각 본당과 교구, 수원신학교 미사 등, 광주대교구 세월호 순례
세월호 추모 미사가 4월 15일(월) 광화문 세월호광장에서 열린다. (자료 제공 = 서울대교구 사회사목국 )

세월호참사 5주기 추모미사가 각 교구에서 진행된다.

먼저 광주대교구는 4월 13일 세월호 기억순례를 진행하고 오후 12시 30분 진도 성당에서 기억미사를 봉헌한다. 세월호 기억순례는 지역 청소년과 청년을 중심으로 팽목항, 진도 성당, 목포신항을 거치는 일정이다.

수원교구는 4월 16일 각 본당에서 추모 미사를 진행하며, 수원신학교에서는 저녁 7시 30분 일반 신자들에게도 개방해 추모미사를 봉헌한다.

대부분의 교구와 수도회는 4월 15일 추모미사를 봉헌한다.

서울과 의정부교구, 남녀 수도회가 광화문광장에서 저녁 7시에 미사를 봉헌한다. 대구대교구는 교구청 성모당에서 오후 7시에 미사와 특강을 한다. 이날 특강은 미사에 앞서 진행되며, 대구 지하철 참사와 세월호참사 대책위 활동을 함께 했던 영남대 김태일 교수가 강사를 맡았다.

부산교구는 수정 성당에서 저녁 7시 30분, 마산교구는 같은 시간 사파동 성당에서 추모미사를 봉헌하며, 춘천교구는 각 지구의 거두리, 초당, 포천 성당에서 7시 30분 동시에 미사를 봉헌한다. 인천교구도 이날 저녁 7시 답동 주교좌성당, 대전교구는 도마동 성당에서 같은 시간 미사가 있다. 

청주, 전주, 제주교구는 각 본당과 기관에서 미사를 진행한다.

<가톨릭뉴스 지금여기 http://www.catholicnews.co.kr>

정현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