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건)
바보 김수환 추기경을 회상하며 바보 가톨릭 시민을 생각하다
여전한 고(故) 김수환 추기경의 영향력은 1989년 창간한 이래 매년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2018년...
김남희  |  2019-01-22 12:00
라인
회복적 정의로 이루는 평화
중재를 요청받은 사건무더운 여름날, 서울의 작은 동네 놀이터에서 자정 넘어 시끄럽게 기타 치고 소리 지르는 청소년들을 야단치던 동네 어...
이재영  |  2018-12-24 17:48
라인
북미 윤리신학의 동향과 사제의 성윤리
“우리 인간은 ‘무엇을 보느냐’를 기초로 자신의 행동을 선택한다.우리의 정체성이 우리의 시각에 영향을 미친다.”미국 윤리신학자 리처드 ...
최성욱  |  2018-11-27 13:51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