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9,361건)
"너무 나이가 들면 새로운 것 생각 못해"
1970년대와 80년대에 민주화운동 과정에서 김수환 추기경과 뜻을 나눌 수 있었던 몇 안되는 주교 가운데 안동교구장을 지낸 두봉 주교가...
한상봉  |  2009-02-19 21:04
라인
김수환 추기경 조문...그리고 민주화 가족의 추도미사
2월 18일, 김수환 추기경 선종 3일째 되는날. 명동성당 마당은 조문객들로 발디딜 틈조차 없었다. 그만큼 위로가 필요하고 그만큼 따뜻...
김용길  |  2009-02-19 17:58
라인
추기경은 평민의 한 사람으로 살다 간 성자
20만 명이 조문을 다녀갔다는 지난 2월 18일 명동성당 구내에서는 아주 특별한 미사가 봉헌되었다. 오후 5시경 미리 조문을 마친 사제...
한상봉  |  2009-02-19 17:31
라인
중국, 불교 지원으로 사회통합과 세계 불교 주도권 노려
서브프라임 위기로 미국경제가 침몰하면서 예상보다 일찍 중국의 시대가 열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중국 당국이 세계 규모의 불교행사를 연이어 개최하면서 불교마저 중화주의의 패권 하에 놓이지 않을까하는 우...
백찬홍  |  2009-02-19 13:06
라인
세계 해방신학포럼, 배낭을 메고 온 신학자들
노정선 교수(연세대학교)는 정년을 1년여 앞두고 있지만 이곳 필리핀 일로일로 섬에서 2월 8일-13일까지 열린 6차 아시아신학자 대회(...
황경훈  |  2009-02-19 11:47
라인
"그분은 가고, 다시 성당문은 닫히는가"
돌아가다. 돌아가시다. 아마도 ‘돌아갔다’의 뜻은 원래 있던 곳, 제자리로 다시 갔다는 뜻일 것이다. 어디서 왔는지, 어디로 돌아가는지...
배여진  |  2009-02-19 11:12
라인
[포토] 김수환 추기경과 '교감'
김용길  |  2009-02-18 14:41
라인
故 김수환 추기경 조문행렬과 대통령
어제로부터 선종 이틀째인 오늘에 이르기까지 조문행렬이 끊임없이 명동성당 언덕을 즐지어 오르고 있다. 성당 마당에도 구역별로 연도를 바치...
한상봉  |  2009-02-17 18:19
라인
리바이벌은 ‘영구’도 하지 않는다.
무엇을 위한 세미나인가 2월 4일 서울 중곡동에 위치한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4층 강당에서 주교회의가 마련한 세미나가 열렸다. 이 날 주제는 ‘유엔 승인과 가톨릭교회 역할’이었다. 일반인들에게는 생소하지만 불과 얼마 ...
김유철  |  2009-02-17 17:22
라인
또 한사람 길을 나서니
그대 가시는가 온 적 없이 간 적 없이 우리 곁에 머물러 있는 줄 알았던 그대 오늘 가시는가 한 때의 사자후도 한 때의 아쉬움도 남은 ...
김유철  |  2009-02-17 16:30
라인
김수환 추기경 선종
명동대성당에 빈소 마련, 5일장으로 장지는 용인 성직자 묘역 한국 교회의 큰 별이 졌다. 한국 사회는 큰 어른을 잃었다. 강남 성모병원...
상인숙 기자  |  2009-02-17 02:21
라인
가자(Gaza) 전쟁과 미래의 중동 질서
중동 뉴스의 대부분은 항상 전쟁이 차지한다. 학살과 보복이 반복되고, 가해자와 피해자가 교차되는 중동 분쟁의 시작과 끝은 과연 어디란 ...
최창모  |  2009-02-17 01:57
라인
인연(因緣)
근래에 새롭게 인연이 되어 우정을 나누는 친구와 영화를 봤다. 영화 는 소방울 소리를 다르게 워낭소리라 부르고 있었다. 팔순 노인이 소...
이규원  |  2009-02-17 01:49
라인
절망속에서 희망을 찾아
눈물로 범벅이 된 이 얼굴, 절망의 그림자가 아른거리는 이 눈썹, (욥기16.16)절망속에 눈물은 우리모두를 힘겹게 합니다.희망은 어디...
두현진 기자  |  2009-02-16 11:51
라인
이거 섬뜩하다....
연초에, 무슨 일이 있어도 3월이 되기 전까지 아주 힘든 막노동판에서 일을 하리라 마음먹었던 데에는 두 가지의 이유가 있었다. 우선은 돈이 없었다. 남들처럼 나도 불경기를 타는지 방학에 접어들며 일거리가 없어지더니 ...
변영국  |  2009-02-16 00:08
라인
교회쇄신, 누구부터..
이야기 하나."교회의 병(病)은 사제의 병입니다. 쇄신 작업을 어디서 시작하든 사제가 움직이지 않으면 성과를 볼 수 없는 것이 우리 교회의 구조이기 때문입니다. 아래로부터 성장하는 교회, 하느님 백성인 교회 모두 다...
박문수  |  2009-02-15 23:48
라인
수도자들, 프란치스코처럼 평화의 중재자 되길
지난해 6월부터 매주 토요일 봉헌돼온 촛불평화미사가 처음으로 수도회 주관으로 봉헌 되었다. 프란치스칸 가족(프란치스코 영성을 따르는 수...
두현진 기자  |  2009-02-15 21:21
라인
차이
나는 그래서 사랑하고..그분은그래도 사랑하시고. ㅡ 차이 동료에게 화를 냈습니다꼬박 이틀을 걸려 만든 자료를 넘겨주었는데 받은 적이 없...
조희선  |  2009-02-15 16:05
라인
한국 기독교인은 고대 유대교인
그리스도교는 율법과 혈연 중심의 민족 종교를 넘어섰기에 세계의 보편 종교로 거듭날 수 있었다. 그런데 불행하게도 한국에 전해진 그리스도교, 한국 그리스도교인의 대다수는 그리스도교인이라기보다는 고대 유대교인에 가깝다....
이찬수  |  2009-02-14 18:20
라인
물결을 다스리시는 성모
En Cristo“지구가 아파요”언젠가 병들어 가는 지구가 링거를 들고 있거나 반창고를 부친 포스터를 본 적이 있다. 땅이 아픔을 호소...
임종숙  |  2009-02-14 11:56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