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723건)
살아 있는 것을 사랑하기
이번 주간의 복음은 루카의 가장 유쾌한 이야기들 중의 하나로서, 세리인 자캐오의 이야기다.부자루카 복음서는 자캐오가 우두머리 세리이며 ...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10-31 16:46
라인
빙장을 어떻게 생각하냐고요?
가톨릭 교회의 장례에 관한 질문을 받게 되었습니다. 가톨릭 교회는 빙장(promession, 氷葬)을 어떻게 보는지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박종인  |  2019-10-30 15:16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10월 21-24일)
(편집 : 장기풍)“교회는 요새가 아닌 모든 사람 환대하는 천막”교종, 10월23일 수요 일반접견 교리교육 사도행전 계속프란치스코 교종은 10월23일 성 베드로 광장 수요 일반접견에서 사도행전에 대한 교리교육을 계속...
장기풍  |  2019-10-28 14:05
라인
와인 예찬을 되묻다
와인(wine) 예찬을 되묻다- 닐숨 박춘식 포도주에 대한 어느 TV에서만 년 전의 토양에 뿌리를 뻗은그 포도로 만든 와인에는 영혼이 ...
박춘식  |  2019-10-28 14:05
라인
위선
프로이트는 인간의 위선이 자신의 본래적 욕구와 충동을 인정하지 않고, 마치 없는 듯이 행동하기 때문에 생기는 것으로 인식한다. 욕구와 ...
강신숙  |  2019-10-24 15:01
라인
가난한 이들의 울부짖음
이번 주간의 말씀들은 두 가지 중요한 주제를 표현하고 있다: 바리사이주의 그리고 가난한 이들과의 연대다. 하느님나라에 이르는 길을 새기...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10-24 11:58
라인
미사 드릴 때 성가 꼭 불러야 하나요?
미사에서 노래가 빠지는 일은 없습니다. 눈을 감고 조용히 기억해 보세요. 미사 처음에 입당송이 나오고, 자비송이 나오고, 응답송이 나오...
박종인  |  2019-10-23 14:19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10월 15-20일)
(편집 : 장기풍)“세례받은 모든 이는 말씀의 선포에 협력”교종, 10월20일 연중 제29주일(전교주일) 삼종기도 가르침프란치스코 교종은 연중 제29주일이자 전교주일인 10월20일 삼종기도 가르침을 통해 세례받은 모...
장기풍  |  2019-10-22 16:12
라인
기도의 진정한 묘수
기도의 진정한 묘수- 닐숨 박춘식 스물네 시간인 하루, 제가주님의 기도를 두 번만 바치니까하느님은 멀뚱히 하늘에서 굽어보십니다다음 날 ...
박춘식  |  2019-10-21 13:38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10월 15-16일)
(편집 : 장기풍)“지구보호 책임과 교회 내 여성과 평신도 역할”아마존 시노드 중반 소그룹 토의 내용에서 강조아마존 시노드가 10월16일 교부들이 소그룹 회의를 이어 감에 따라 중반에 접어들었다. 오전 소그룹에서는 ...
장기풍  |  2019-10-21 13:38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10월 15-16일)
(편집 : 장기풍)“복음화는 하느님과 사람의 만남을 장려하는 일”교종, 10월16일 수요 일반접견 교리교육에서 강조프란치스코 교종은 10월16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진행된 수요 일반접견 교리교육을 통해 “하느님은 사...
장기풍  |  2019-10-18 16:47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10월 12-15일)
(편집 : 장기풍)“기도하고, 걸어가고, 감사하라”교종 10월13일 5명 새 성인 시성식에서 강조프란치스코 교종은 연중 제28주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거행된 영국의 존 헨리 뉴먼 추기경을 비롯한 새 성인 5명의 시성...
장기풍  |  2019-10-17 17:49
라인
의심이 들지라도
본당을 떠나 새로운 곳으로 왔습니다. 주일미사에 참석하는 교우 분이 천 명이 넘는 큰 성당에 있다가 저녁 일곱 시만 되면 어두컴컴한 밀...
유상우  |  2019-10-17 15:11
라인
귀를 기울이시는 하느님
루카는 예수님의 삶에 있어 기도의 위치를 가장 많이 강조하고 제자들이 항상 기도해야 할 필요성을 주장하는 사도다.(바오로 서간에서도 비...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10-17 15:11
라인
가나안 땅까지 40년이나 걸려요?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 순례를 준비하던 지인이 궁금한 듯 물어 왔습니다. 한국인들에게 많이 알려진 산티아고 길 코스도 길게 잡아 40일...
박종인  |  2019-10-16 16:15
라인
때를 아는 지혜- 기울어진 내 그림자를 보면서
기울어진 내 그림자를 보고 걷는 오후, 느릿느릿한 걸음 때문인지, 내가 서 있는 텅 빈 거리가 갑자기 말을 걸기 시작한다. 빡빡하게 짜...
박정은  |  2019-10-14 16:10
라인
구급차에게 빼앗긴 기도
구급차에게 빼앗긴 기도- 닐숨 박춘식 앵앵 나타나 번쩍거리는 구급차에게다급히 길을 비켜 주었는데 -구급차는 저의 머리카락을 스치면서빛살...
박춘식  |  2019-10-14 16:10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10월 7-9일)
(편집 : 장기풍)“이념주의자들이 그리스도 박해한다”교종, 10월9일 수요 일반접견 사도행전 교리교육프란치스코 교종은 10월9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열린 수요 일반알현 교리교육에서 사도행전에 나타난 훗날 사도 바오로...
장기풍  |  2019-10-14 16:10
라인
그들이 돌아오는 교회가 되길
칼 라너는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가톨릭 신학자 중 한 사람이다. 그는 나치 독일의 유대인 학살에 침묵한 교회 비판은 물론 제2차 ...
강신숙  |  2019-10-10 15:36
라인
착한 사마리아인
사람들을 기억한다는 것은 그들을 현존케 하는 것인데, 그들을 죽은 과거에 속하는 사람들이 아니라 현재 우리에게 가까이 살아 있는 사람들...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10-10 15:36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