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93건)
교회가 잃어버린 ‘청춘’
나는 심지가 굳지 못해서 아직도 담배를 태우고 있다. 몇 번이고 금연을 시도해 보았지만 별 수 없었다. 그러면서 생긴 버릇이 있다. 담...
한상봉 주필  |  2015-03-12 18:02
라인
“주교님, 전화 드려도 될까요?”
프란치스코 교종을 떠올리면 반갑고도 씁쓸한 복합적 감정에 휩싸인다. 가톨릭교회는 전통적으로 수직적 위계질서를 강조해 왔고, 사실상 20...
한상봉 주필  |  2015-03-05 17:04
라인
평신도, 아직도 병신도?
지난 2월 12-13일 교황청에서 전 세계 추기경 164명이 모인 가운데 프란치스코 교황의 주재로 열린 추기경회의에서 교황청 기구 개편...
정중규  |  2015-03-04 14:10
라인
교황과 성인, 두 프란치스코와의 만남
두 프란치스코를 만났다. 7일간의 로마 여정에서 만난 프란치스코 교황과 프란치스코 성인이었다.지난 1월 28일 교황청 바오로 6세 강당...
정중규  |  2015-02-09 15:30
라인
주교가 이런 말 해도 되나
서울대교구 2월 1일자 주보에 ‘돌발영상’에나 나올 법한 글이 실렸다. ‘성령과 악령을 구별하는 법, 겸손’이라는 글이 ‘생명의 말씀’...
한상봉 주필  |  2015-02-05 10:03
라인
봉사하는 교회, 봉사하는 주교
교황과 추기경, 주교, 재속사제, 수도자, 평신도로 이어지는 가톨릭교회의 위계질서는 교황권과 황제권의 지루한 권력투쟁을 거치면서 더욱 ...
한상봉 주필  |  2015-01-30 17:37
라인
“김수환 추기경이라면 해고 했을까?”
2년 전 봄날이었다. 2011년 홍익대 청소노동자들의 복직투쟁 그 불씨가 대학도시 경산지역으로 옮겨 와 5개 대학 청소노동자들이 연대해...
정중규  |  2015-01-26 16:16
라인
교회권력에 저항하는 교종 프란치스코
에 기고하는 정희진의 칼럼을 보면 항상 놀랍다. ‘낯선 사이’라는 꼭지명처럼, 그의 글은 남다르다. 약자에 대한 깊은 공감과 따듯한 시...
한상봉 주필  |  2015-01-16 17:09
라인
동성애자, 예수 마음으로 교회가 받아들여야
대림시기다. 전례력으로 새로운 한 해가 시작되는 ‘때’이자 사람이 되어 오시는 구세주를 깨어 기다리는 ‘때’이다. 그분은 왜 오셨는가....
정중규  |  2014-12-24 10:12
라인
구겨진 ‘사회’교리, 쓰레기통에서 다시 찾아 읽다
2014년, 한국천주교 사목회의 의안이 작성된 지 30년이 되는 해가 저물고 있다. 1984년 11월에 김수환 추기경은 천주교 전래 2...
한상봉 주필  |  2014-12-10 11:25
라인
삶의 대화와 협력으로서의 선교
‘선교’의안은 모두 4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먼저 1장 ‘교회가 제시하는 선교 이념’은 선교의 개념과 선교가 교회의 근본 사명임을 밝히...
황경훈  |  2014-11-21 13:54
라인
교회가 가수 김장훈에게 배워야 할 것들
세월호 특별법이 제정되었다지만, 아직 갈 길이 첩첩산중이다. 최근 작고한 가수 신해철이 노무현 대통령을 추모하며 불렀던 노래 ‘Good...
한상봉 주필  |  2014-11-12 16:37
라인
세계주교대의원회의 3차 임시총회의 의미
“조심스럽게 시대의 징후를 세밀하게 조사하고 시대의 점증하는 요구와 사회 조건의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수단과 방법을 찾을 수 있도록 ...
허영엽  |  2014-10-27 13:56
라인
사회교리 왜곡하는 박우희 교수
한국 천주교회 안에서 사회교리가 거스를 수 없는 대세인 것을 와 그 주변에 서성이는 보수 논객들이 염려하고 있다. ‘국제토머스머튼회’ ...
한상봉  |  2014-10-26 12:48
라인
“신부, 나오라고 해”
사제 수난의 시대다. 프란치스코 교종 때문이다. “고통받는 형제들 앞에서 중립은 없다”는 말 때문이다. 결국 복음 때문이다. 얼마 전 ...
한상봉  |  2014-10-22 16:46
라인
교회운영, 시스템을 바꾸면 구원이 가능할까?
우리신학연구소 설립 초기부터 했던 일 가운데 교회 진단 작업은 꽤 큰 비중을 차지했다. 참 신앙인으로 살아가는 일은 누군가에 의지하기보...
경동현  |  2014-10-17 15:03
라인
가난한 사제들을 변호함
만리장성, 중국집 이름이다. 이름이 중국집이지 우리나라 사람이 만드는 짜장면이 더 많은 현실에서, 그래도 객지에선 만만한 음식이 중국집...
한상봉  |  2014-10-10 17:38
라인
정의구현사제단, 해방의 요람
먼저 천주교정의구현전국사제단 창립 40주년을 축하한다. 사제단은 한국현대사에서 교회가 고단하지만 의미 있는 행보를 거듭해 왔다는 사실을...
한상봉  |  2014-09-22 16:08
라인
프란치스코 교황의 예언자적 외침들은 지금 어디에?
8월의 크리스마스였다. 얼마 전 모임에서 만난 개신교 신자의 ‘마치 4박 5일간 꿈을 꾼 것 같았다’는 고백처럼 온 나라가 교황의 몸짓...
정중규  |  2014-09-16 10:16
라인
예언자: 위험사회에서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가기
사회적 문제로 고통을 당하는 사람들이 너무나 많다. 고통과 억울함에서 오는 신음과 하소연이 넘쳐난다. 하지만 정부나 정치인들은 이들의 ...
조현철  |  2014-09-12 17:28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