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704건)
룩산 페르난도, 스리랑카 반인권적 상황 공박
룩산 페르난도Ruksan Fernando(36, 스리랑카 인권활동가)는 2주전 싱가포르에 피신을 떠났다. 스리랑카 정부의 타밀타이거해방...
엄기호  |  2009-03-12 18:03
라인
농산업의 이윤을 거드는 교황청 과학원
교황청 웹사이트는 교황청과학원이라는 부서 명의로 2009년 5월 로마에서 있게 될 소식을 실었다. 곧 “식량 확보를 위해 개발중인 유전자 변형 작물”에 관한 연구 주간이 그것이다. 이는 칭찬할 만한 일로 보이지만, ...
숀 맥도나 신부  |  2009-03-11 22:17
라인
스리랑카의 룩산, 지학순 정의평화상 수상자로 선정
지학순 정의평화기금(이사장 김병상 몬시뇰)은 2009년도 제12회 지학순정의평화상 수상자로 스리랑카의 룩산 페르나나도(Rukshan F...
한상봉  |  2009-03-11 12:42
라인
"티베트, 제국의 욕망을 숨기지 않는 중국의 표상"
지난 1959년 3월 10일, 티베트 전역에서 중국의 무력침공에 항의하고 자신들의 자유를 촉구하는 시위가 일어난지 50년이 흘렀습니다....
심상정  |  2009-03-09 02:32
라인
"평등한 가난으로 사랑의 길을"
"행복합니다. 마음이 가난한 사람들." 지난 3월 4일 오후 7시에 서울 명동 가톨릭회관 3층강당에서 열린 '2009 빈민사목 사순특강...
한상봉  |  2009-03-06 17:20
라인
우리가 시작한 새로운 수도 생활 양식
사랑하는 친구들에게 보내준 이메일 고맙다. 나는 교황청의 이번 순시에 대해 겁을 집어먹고 싶지는 않아. 순시는 순시일 뿐이지. 얼마전 ...
샌드라 M. 슈나이더스  |  2009-03-05 21:12
라인
아마존 벨렝, pre-forum과 세계사회포럼을 다녀와서(1)
지난 1월 24일 저녁부터 27일 오전까지 브라질 아마존 강 하구의 인구 약 160만 도시 벨렝에서 세계사회포럼 전 pre-forum ...
김성환  |  2009-03-05 21:10
라인
대량 이주와 전쟁: 긴박한 기후 시나리오
기후 변화를 단호하게 다루지 못한다면, "우리가 말하고 있는 것이 세계 전쟁이 될 것이다."라고 한 저명한 경제학자가 말했다. 토요일 그의 말을 듣고 있는 소수의 명사들은 좋지 않은 날씨 때문에 발이 묶인 채 기후에...
찰스 핸리  |  2009-03-05 20:15
라인
"교회여, 세상의 낮은 곳에서 기도해 달라"
1. 어떤 동기로 이렇게 청원기도를 할 생각을 하셨나요? - 단순해요. 그냥 지금 교회가 너무 현실감이 없는 껍데기교회라는 생각을 했을...
한상봉  |  2009-03-04 10:58
라인
"함지속 등불 된 교회 벗어나야"
한국교회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본당 중심의 교회에서 세상 중심의 교회로 바뀌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김정용 신부(광주 가톨릭대학교의...
박오늘  |  2009-03-03 17:27
라인
"진심이라면 지금이 그것을 보여줄 때"
지난 주 교황청이 미국 여자 수도회를 순시할 것이라는 공식 발표를 접했을 때 내 마음에는 만감이 교차했다. 조금은 놀랐지만, 기쁨을 금...
조안 치티스터 수녀  |  2009-03-01 13:14
라인
다시, 신학을 한다는 것
신학을 한다는 것 “우리 신학 나들이”에 초대를 받았다. 신학 언저리를 나들이 하되, “우리”로서 하란다. 누가 “우리”인가? 한국에 ...
홍현정  |  2009-03-01 11:39
라인
천주교에 더이상의 김수환 추기경은 기대하지 말라!
지난주 김수환 추기경이 선종하면서 신드롬을 방불케 하는 추모열기가 온 사회를 뜨겁게 달궜다. 언론에서는 김 추기경에 대한 존경과 애도...
백찬홍  |  2009-02-27 00:07
라인
오스트리아 가톨릭 교회, 주교들의 소요로 회의 소집
오스트리아 가톨릭 교회는 월요일 긴급 회의를 열 것이다. 새 교구장 주교의 임명과 홀로코스트를 부정하여 파문되었던 주교를 교황청이 복권...
보리스 그뢴달  |  2009-02-26 21:27
라인
"교황청은 왜 있지도 않은 문제를 풀려고 하는가?"
(사진 설명) 캠브리지 스프링스의 주립교정기관 책임자 자비의성모동정회 나탈리 로시 1월 12일 약 40명의 수감자 영성 지도 미국 여자...
페트리샤 르페브르  |  2009-02-25 14:58
라인
“이스라엘 성지순례 꼭 가야하나요?”
하루에도 수십 차례씩 폭탄이 쏟아지고 수백 명 아니 수천 명의 사람이 죽어간다면 거기가 바로 지옥이 아닐까? 참혹하게 죽어간 이름모를 ...
이종수  |  2009-02-24 21:16
라인
교황청, 미국 여자 수도회 순시 시작
교황청 봉헌생활회와 사도생활단 성은 사도좌 순시 곧 미국 여자 수도회에 대한 광범위한 조사를 시작했다. 이 일은 성 장관인 슬로베니아의...
NCR 취재팀  |  2009-02-21 14:14
라인
"너무 큰 슬픔은 알아차리기 힘들어"
일시 : 2009년 2월 18일(수) 저녁 8시 장소 : 명동 전진상교육관 별관 집전 : 빈민사목사제단(위원장 이강서 베드로 신부, 박...
김현주  |  2009-02-21 00:48
라인
"격동의 역사 속에서, 김수환 추기경"
"1951년 9월 15일, 이날 나는 주님의 부르심에서 '세상에서는 죽고 그리스도 안에서 살겠노라'고 결정적인 대답을 했다." 김수환 ...
한상봉  |  2009-02-20 11:43
라인
"너무 나이가 들면 새로운 것 생각 못해"
1970년대와 80년대에 민주화운동 과정에서 김수환 추기경과 뜻을 나눌 수 있었던 몇 안되는 주교 가운데 안동교구장을 지낸 두봉 주교가...
한상봉  |  2009-02-19 21:04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