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697건)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7월 23-28일)
(편집 : 장기풍)“끊임없이 기도하십시오. 기도는 하느님과의 일치”교종, 7월28일 연중 제17주일 삼종기도 가르침프란치스코 교종은 7월28일 연중 제17주일 삼종기도 가르침을 통해 예수님께서 제자들에게 ‘주님의 기...
장기풍  |  2019-07-31 12:05
라인
미사 독서 후 “주님의 말씀입니다”를 생략하는 경우는?
미사 전례 중 말씀의 전례에서 1독서든 2독서든 독서 봉독 마지막엔 “주님의 말씀입니다”로 마치고, 회중은 “하느님 감사합니다”로 응답...
박종인  |  2019-07-31 11:54
라인
영시인의 기도 437
영시인의 기도 437 - 닐숨 박춘식 주님, 오늘 저에게깊은 겸손을 주소서 깊은 겸손으로기도하도록 이끌어 주소서깊은 겸손으로침묵하도록 ...
박춘식  |  2019-07-29 11:19
라인
기도의 숫자와 지향, 그에 대한 기억 두 가지
기억 하나초등학교 시절 매주 복사단 회합을 하면 기도와 활동을 보고하는 시간이 있었습니다. 취지는 하루에 묵주기도 5단을 바치자는 뜻이...
유상우  |  2019-07-25 12:49
라인
어떻게 기도하는가를 가르치기
이번 주일의 독서는 그리스도인의 삶에서 기도의 차원에 대해 성찰하도록 초대한다. 또한 하느님을 신뢰하는 자세, 항상 자녀들의 말에 귀를...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07-25 12:39
라인
사제는 결혼하지 않는데, 주례를 서는 것이 적절한가?
오늘 다뤄 볼 속풀이 질문은 일종의 문제제기처럼 들립니다. 관습적으로 생각한다면, 결혼을 하는 이들에게 결혼생활을 하는 선배로서 존경받...
박종인  |  2019-07-24 16:15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7월 18-21일)
(편집 : 장기풍)”관상과 활동을 조화롭게 일치시켜야”교종, 7월21일 연중 제16주일 삼종기도 가르침프란치스코 교종은 7월21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열린 연중 제16주일 삼종기도 가르침을 통해 이날 복음에 소개된 ...
장기풍  |  2019-07-23 17:13
라인
‘정치까’로 적는 까닭
‘정치까’로 적는 까닭- 닐숨 박춘식 정치에 관심이 씨겡이도 없는 제가, 십여 년 전대통령 후보를 모시고 찾아온 엳아홉 국...
박춘식  |  2019-07-22 12:14
라인
농민주일과 ‘가장 중요한 한 가지’
올해는 한국가톨릭교회가 “우리농촌살리기운동”을 발족한 지 25주년을 맞는 해다. 얼마 전엔 이를 기념하는 ‘담화문’도 발표되었다. 교회...
강신숙  |  2019-07-18 15:33
라인
여성 제자가 되는 권리
수 세대 동안 숨겨져 왔으나 이제 드러나고 있는 신비는 하느님께서 우리를 자유롭게 무상으로 사랑하고 있다는 신비다. 하느님의 사랑은 아...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07-18 12:36
라인
성시간이 뭔가요?
예비 신자 한 분이 기도의 한 방법으로서 성시간을 안내받았나 봅니다. 성시간은 얼마나 자주 해야 하는지를 물어 오셨는데 질문을 좀 넓혀...
박종인  |  2019-07-17 12:12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7월 6-14일)
(편집 : 장기풍)“이기적인 무감각에 끌려 다니지 말자”교종, 7월14일 연중 제15주일 삼종기도 가르침프란치스코 교종은 7월14일 연중 제15주일 성 베드로 광장에서 삼종기도를 바치기 전 ‘착한 사마리아인’ 비유를...
장기풍  |  2019-07-16 17:07
라인
일본을 엿보았던 순간
일본을 엿보았던 순간- 닐숨 박춘식 1998년 8월 일본 어느 백화점에서모래시계를 유심히 살피다가 돈을 주었습니다상냥한 아가씨의 고맙다...
박춘식  |  2019-07-15 18:04
라인
법, 도덕 그리고 신앙
저는 고등학생 때 사회과목을 참 좋아했습니다. 그중에서 ‘법과 사회’와 ‘정치’라는 과목에 많은 흥미를 느꼈습니다. (혹시나 이 글을 ...
유상우  |  2019-07-11 16:10
라인
복음의 심장부
오늘의 말씀은 우리를 어떤 정수로 이끈다. 즉 하느님께 대한 믿음은 사랑으로 표현된다는 정수다.누가 나의 이웃인가?이번 주일의 말씀들은...
구스타보 구티에레스  |  2019-07-11 14:23
라인
내 고장 7월은
해마다 7월이면, 햇볕은 뜨거워지고, 난 반가운 사람들을 만나는 축제를 지낸다. 오랜 친구들과 사는 이야기, 늙어 가는 이야기도 하고,...
박정은  |  2019-07-10 17:55
라인
묵주기도의 신비 순서를 헷갈렸는데 괜찮나요?
묵주기도에는 전통에 따라 요일마다 그리고 해당하는 신비의 각 단마다 묵상해야 하는 주제들이 있습니다. 묵주기도가 아직 서툰 분들은 서툴...
박종인  |  2019-07-10 16:52
라인
프란치스코 교종 최신 강론말씀(7월 1-7일)
(편집 : 장기풍)“온전한 정의를 위해 기도합시다”프란치스코 교종과 함께 하는 7월의 기도지향프란치스코 교종은 전 세계 기도 네트워크가 만든 7월 기도지향이 담긴 영상메시지에서 전 세계에서 사법정의를 구현하는 법원과...
장기풍  |  2019-07-09 17:03
라인
삭발소에 갈까 이발소에 갈까
삭발소에 갈까 이발소에 갈까- 닐숨 박춘식 머지않아, 이발소와 미용실이삭발소 또는 새 머리 치장소로 변경되겠지요 뇌 구조와 뇌 활동을 ...
박춘식  |  2019-07-08 16:39
라인
복음의 긴박성을 가로챈 체제의 수호자들
예수의 일흔두 제자 파견은 언제 들어도 비장함이 묻어난다. 그런데 제자들이 이리 떼로 들어가는 것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던 예수는 왜...
강신숙  |  2019-07-04 16:01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