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17건)
채증의 정당성을 묻는다
“폴리스 라인 강화하고 전부 채증해!”지난 12일 오후 서울 연희동 분더바 앞. 서대문경찰서에서 나온 사복 경찰은 캠코더로 10여 명도...
문양효숙 기자  |  2014-04-16 14:05
라인
소문난 카페 ‘분더바’ 사장님, 왜 길거리에 나앉았을까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분더바(Wunderbar). 한 달 전까지만 해도 이곳은 작은 정원이 있는 아름다운 카페였다. 문을 연지 1년째,...
문양효숙 기자  |  2014-04-14 14:52
라인
대통령에게 보내는 사라 할매의 유언
“박근혜는 진짜 진짜로 이렇게 이렇게 서민으로,너무 순수한 서민들을 이렇게 짓밟는 것이 아닙니다. 아니에요.이 나라의 임금이고 대통령이...
장영식  |  2014-04-10 11:09
라인
사라 할매의 유언
“세상에 하나를 쓰고 싶다.내가 눈물이 날 것 같애.진정으로 이거 못 지키면 안된다.니를 사랑하기 때문에 니를 사랑하기 때문에 포기를 ...
장영식  |  2014-04-03 19:11
라인
밀양의 봄은 언제 오나
밀양시 부북면 평밭마을 송전탑 129번 부지 앞 산길에 꽃봉오리가 맺혀 있다. 그 뒤로 주민들이 세운 농성 천막이 흐릿하게 서 있다.(...
한수진 기자  |  2014-04-02 14:53
라인
핵에너지 흐르는 하늘
신고리 핵발전소로 향하는 길, 송전탑들이 어지럽게 솟아 있다. 그 가운데 한국수력원자력이 설치한 풍력발전기 한 대가 천천히 돌아가고 있...
한수진 기자  |  2014-03-27 13:41
라인
‘안돼안돼할매’의 소망
경찰에 의하면 평밭마을의 사라 할매는 “안돼안돼할매”로 불린다. 사라 할매는 집회 장소에서 곧잘 “그러면 안돼안돼”라고 외친다. 작년 ...
장영식  |  2014-03-27 11:47
라인
“지원하겠다”는 한 마디만…
20일 국회 의원회관 202호. 두물머리 생태학습장 용역 결과 발표회가 열렸다.2012년 8월, 심명필 4대강 살리기 추진본부장은 ‘두...
정현진 기자  |  2014-03-21 17:45
라인
슬픈 고구마
나를 바라보는 그의 두 눈은 굵은 눈물이 그렁그렁 맺혀 있었다.‘밀양 765㎸ 송전탑 건설’을 반대하던 어르신이 분신했던 보라마을의 논...
장영식  |  2014-03-20 10:22
라인
보고 싶지만 볼 수 없는
지난 15일 오후 수원교구 정자동 주교좌성당에서 열린 ‘생명을 지키는 환경잔치’에서 페이스 페인팅에 참가한 어린이가 오른쪽 뺨에 그려질...
한수진 기자  |  2014-03-19 17:27
라인
“그냥 이대로 살고 싶다”
건강이 좋지 않았다.도시를 떠나 한적한 시골 생활을 원했다.교장선생님으로 정년을 앞둔 남편을 졸랐다.“하루라도 빨리 도시를 떠나고 싶다...
장영식  |  2014-03-13 10:43
라인
후쿠시마와 밀양에서 탈핵을 배운다
11일 오전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후쿠시마 3주기 3.11 탈핵공동행동 기자회견에서 일본 가부키 댄서 준 아만토 씨가 공연을 하고 있다....
문양효숙 기자  |  2014-03-12 12:32
라인
이치우 어르신의 논, 포클레인이 들어서다
3월 10일 오전 8시,경찰과 한국전력 직원들이 크레인과 포클레인 등의 장비를 동원해너른 논에 들어섰다.희망버스를 타고 온 시민들이 만...
문양효숙 기자  |  2014-03-10 10:29
라인
후쿠시마의 교훈
한국의 핵발전소에서 생산된 전력을 수용지로 송전하는 방식은 도시를 제외하고는 대부분 송전탑에 의지하고 있다. 송전탑은 시골 논밭을 가로...
장영식  |  2014-03-06 14:20
라인
무슨 노래를 이토록 열심히…
4일 서울대교구 명동대성당에서 열린 염수정 추기경 서임 감사 미사에서 평화방송 PBC소년소녀합창단이 축가를 부르고 있다.
한수진 기자  |  2014-03-06 11:18
라인
‘전원개발촉진법’을 아시나요?
유신정권 말기인 1978년에 제정된 ‘전원개발촉진법(電源開發促進法)’에 의하면 사업자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으로부터 사업의 실시계획에 대...
장영식  |  2014-02-27 13:59
라인
아버지는 잊지 않는다, 잊을 수 없다
1998년 2월 24일, 판문점에서 의문의 총상을 입고 사망한 고(故) 김훈 중위의 아버지 김척 씨의 손. 아버지의 손은 기억하고 있다...
한수진 기자  |  2014-02-26 18:06
라인
정치가 실종된 대한민국
“성직자는 교회로, 주민은 직장으로, 주부는 가정으로, 학교장과 전교조는 학교로.”화상경마장 입점 예정 건물 앞에서용산화상경마장 입점을...
문양효숙 기자  |  2014-02-24 12:15
라인
할매들의 유일한 희망
밀양 765㎸ 송전탑 건설은 주민들의 거센 반대에도 불구하고 정부와 한전의 공사 강행으로 진행되고 있다. 이로 말미암아 곳곳에서 주민들...
장영식  |  2014-02-20 18:21
라인
고르게 가난한 녹색세상
녹색당 사무실 한켠에 “고르게 가난한 녹색세상”이라고 쓰인 작은 나무 표지가 걸려 있다.(2월 13일, 서울 종로구 녹색당 사무실)
한수진 기자  |  2014-02-19 11:08
Back to Top